LOGIN
template/files/engcamp/bg_submenu_top_community.png
template/files/engcamp/img_subtitle_community.engcamp_promotion.png


제목 :
'자신의 견해' 짧게, 논리적으로 많이 써 보세요!
번호 | 9155 작성자 | master 등록일 | 2012-04-10 조회 | 1318
■ Edu Info
영어 에세이 쓰기로 새 학년엔 영어짱 되어 볼까
신문·사설 등 폭넓은 정보로 '배경지식' 쌓아야
'과정 중심 쓰기 접근 방법'… 아이디어 맵 활용

국제영어교육연구소

최근 영어 시험에서 에세이 쓰기가 점점 중요해지고 있다. 따라서 평소에 영어 일기를 쓰고, 수준에 맞는 책을 골라 꾸준히 읽고 느낀 점과 주제를 짧은 문장으로 써 보는 활동을 게을리하지 말아야 한다. 특히 아이디어 맵과 같은 글쓰기 틀을 활용해 체계적으로 글을 쓰는 연습이 필요하다. /황재성 기자 goodluck@snhk.co.kr

최근 특목고 및 대학 입학 시험에서 영어 에세이 시험이 늘고 있다. 내신에서도 서술형 문제의 비중이 점차 높아지고 있으며 그에 따른 문제 유형 역시 다양해지고 있다. 따라서 새 학년이 된 어린이들의 성적을 업그레이드 하고 영어 학습 능력을 향상시키기 위해서는 평소 영어 에세이 쓰기에 대한 훈련이 필요하다.

일기·편지 쓰기… 배운 어휘·문장 구조 '복습 효과'

영어에서 에세이는 특정 주제에 대한 글쓴이의 견해가 담긴 짧은 글을 일컫는다. 에세이는 그러나 단순한 암기 학습으로 짧은 시간 안에 정복할 수 있는 것이 아니다.

해당 주제에 대한 자신의 견해가 무엇이고, 그 생각을 어떻게 논리적으로 풀어갈 수 있을지, 혹은 자신의 의견을 효과적으로 전달하기 위해 어떤 어휘와 문장 구조를 사용해야 할지 등 여러 요소를 다방면으로 고려해야 한다. 많은 전문가들은 영어식 논리 전개의 방법을 익히기 위해서는 영어로 쓰인 글을 많이 읽고 또 많이 써보라고 제안한다. 아는 것이 많아야 쓸 거리도 많아지기 때문이다.

특히 논리적인 에세이를 쓸 경우 자신의 생각을 뒷받침하기 위한 구체적인 예가 필요하다.

하지만 평소에 배경지식을 쌓아 놓지 않았다면 글을 전개하는데 어려움을 겪을 수 있다. 따라서 평소에 독서를 많이 하고 나이와 수준이 높아질수록 신문, 사설 등 보다 폭넓은 정보를 읽는 것으로 영역을 확장시켜 다양한 분야의 지식과 여러 주제에 대한 타인의 견해를 접할 필요가 있다.

만약 학습자가 어리다면 수준에 맞는 흥미 있는 스토리를 골라서 꾸준히 읽게 한 뒤, 주제나 느낀 점을 간단한 문장으로 써보는 활동부터 시작해야 한다. 문장을 쓸 때는 빈칸을 채우거나 예문을 준 다음 자신의 상황에 맞게 단어만을 바꾸는 등의 쓰기부터 시작할 것을 권하는데, 이 방법은 학습자가 어휘 및 문장 구조를 익히는데 많은 도움이 된다.

하나의 예로 'I prefer meat to vegetables. (나는 야채보다는 고기가 더 좋아요.)'라는 문장을 배웠다면 'I prefer Korean food to Italian food. (나는 이탈리안 음식보다는 한식이 더 좋아요.)'처럼 변형해서 쓸 수도 있다. 배운 문장을 그대로 적절한 상황에 배치해서 쓰거나 조금씩 변형해서 쓰기부터 연습하다 보면 어느 정도 범위 내에서 자유롭게 자신의 생각을 문장으로 표현할 수 있다. 그리고 이 단계가 지나면 문체까지도 자유자재로 바꿀 수 있게 된다.

한 문장이라도 자신의 생각 매일 꾸준히 표현

영어 일기를 쓰는 것도 하나의 방법이다. 영어 일기는 그날 배운 어휘 또는 문장 구조를 바로 사용해 볼 수 있기 때문에 복습의 효과가 있다. 또 자기가 하고 싶은 표현을 사전에서 직접 찾아보는 계기가 되므로 어휘력 및 표현력을 키울 수 있으며, 영어 사용의 기회가 적은 학습자에게는 영어를 일상화할 수 있는 좋은 습관이 된다.

이처럼 실제 생활에서 흔히 접할 수 있는 일기, 편지, 감상문 등을 통해 쓰기 연습을 하면 보다 쉽고 재미있게 실력을 쌓을 수 있다.

이때 처음부터 무리해서 많은 양을 쓰기보다는 한 문장이라도 자신의 생각을 매일 꾸준히 표현하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

글쓰기는 '사고의 과정'이다. 따라서 글을 쓸 때는 처음부터 무작정 써 내려가며 한 번에 완성하기보다 과정 중심 쓰기 접근 방법(process writing)을 사용하는 것이 좋다.

즉, 브레인스토밍(brainstorming)을 통해 아이디어를 모으고, 아이디어 맵(Idea Map)과 같은 라이팅 툴(Writing Tool)을 활용해 서론, 본론, 결론으로 나눈 뒤 각각의 개요를 써본다. 예를 들어 자신이 좋아하는 동생에 대해 글을 쓴다고 하면 특정 개념이나 사물에 대한 자신의 생각을 정리할 때 가장 자주 쓰이는 사각형 모양의 스퀘어 맵(Square Map)을 활용할 수 있다. 맵의 가운데에 동생 이름(Hae-Won)을 영어로 적고, 주변으로 그 사람의 특징(my sister, 7 years old, likes to play the piano, my best friend)을 적으면서 아이디어를 정리한다. 이렇게 정리한 글감들을 모으면 쉽고 자연스럽게 문장을 구성할 수 있다.

(예시 Hae-Won is my sister. She is 7 years old. She likes to play the piano. She is my best friend.)

이후 작성한 초안을 첨삭 지도받고, 또 다시 수정하는 등의 과정을 거쳐 글을 완성하는 연습을 한다.

이러한 과정 중심 쓰기 접근 방법은 학습자가 자신의 견해를 세우고, 그 견해를 논리 정연하게 풀어나갈 수 있는 데 매우 효과적이다.